jboard

 
제목
독수리/ 유자효
이름
김밝음
홈페이지
첨부화일

독수리


이상이 높아
하늘을 난다
하늘로 하늘로
올라 갈수록
땅 위의 일들은 작아지고
하늘은 더욱 커진다
날개를 펴면
사해를 덮을만한 용기
날카로운 눈초리는
작은 움직임도 놓치지 않아
때로 내려 꽂히는 힘은
땅 위의 생명들을 전율케 한다
평원의 안식을 거부하기에
벼랑 끝 둥지에 날개를 접는다
깎아지른 바위 위에서
제왕의 풍모
높게, 빠르게, 크게
하늘로 차오르는 날갯짓 위로
왕간처럼 찬란한
빛의 부서짐
2008-06-26 10:59:26
이 름 내 용 비밀번호
     
  
이전
  나는 부탁했다 /작자미상
다음
  그날이 오면/ 오영란